100미터X100미터의 가원을 위해

dabia.egloos.com

포토로그




운하 추진 추목사 부활

대운하 일체식→분리식, 대대적 준설 먼저 추진할 듯

추부길 청와대 홍보기획 비서관은 29일 “국민 반대가 많으면 운하 아닌 다른 형태를 추진할 수 있다”고 밝혔다. 이에 따라 건설업체의 민자 사업 형태로 추진될 대운하사업이 원래와 달리 터널 등을 통해 하나로 연결되지 않고 한강권, 낙동강권 등으로 분리 추진될 가능성이 커졌다. 또 현재 국토해양부가 홍수 예방 등을 위해 연례적으로 벌이는 1조원대의 하천관리사업을 업그레드해 하상(강바닥)을 낮추는 대대적 준설 작업을 먼저 추진할 공산이 크다.

추 비서관은 이날 PBC 라디오 ‘열린세상 오늘’에 출연해 “강에 대해서 뭔가 업그레이드를 할 필요가 있다”며 “우리가 운하로만 생각하지 않고, 여러 가지 치수 문제라든지, 수질 문제 쪽으로 접근할 수 있다”고 말했다.이는 현대건설 등 대형 건설사들이 만들고 있는 대운하 건설 제안서가 5월 접수되면 토목학회 등의 검증을 통해 여론을 수렴한다는 의지로 받아들여지고 있다. 또 애초 23㎞ 구간을 터널로 연결하는 일체식 대운하 방식을 지양하고 한강권과 낙동강권을 분리, 건설하는 대안이 검토될 수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어서 주목된다. 이와 함께 현재 국토부에서 추진하는 연간 1조원대의 하천관리사업을 하상(강바닥)을 낮추는 작업으로 확대 개편한 후 추후 운하 이용을 검토할 수 있음을 시사하는 것으로 풀이된다.

식수원을 외국 자본에 팔아넘기고 전국민이 물도 못 먹게 하려는 이명박 운하 계획 반대 서명해주세요. http://rokp.tistory.com  창조한국당 운하반대 블로그 http://www.gobada.co.kr/  운하반대시민연합